유병국 의장·한영신 의원, 2019 대한민국 충효대상 수상

모범적인 의정활동과 지역발전을 위한 지원활동 등 도민 복리증진 앞장

주간보령 | 입력 : 2019/08/23 [17:18]

 

▲  대한민국 충효대상 시상식(유병국 의장)  © 주간보령


   충남도의회 유병국 의장(천안4)과 한영신 의원(천안2)23‘2019 한국을 빛낸 대한민국 충효대상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유 의장과 한 의원은 이날 서울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대한민국 충효대상 조직위원회로부터 보건복지 발전과 우수 의회활동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충효대상은 정치, 사회, 문화, 예술, 과학, 스포츠 등 다양한 부문에서 타의 모범이 되고 귀감이 되는 사람을 발굴해 시상하는 것으로, 대한민국 신문기자협회, 언론인연합협의회 등이 주관하고 있다.

 

유 의장은 제11대 전반기 의장으로 취임한 후 지방의회 위상 정립과 역량 강화를 위해 정책위원회와 의회 제도개혁 태스크포스(TF)를 출범시켰고, 도민 눈높이에 맞는 공공기관장 임명을 위한 인사청문회 제도를 도입하는 등 도민 행복과 충남 발전 기반 구축에 매진했다.

 

한 의원은 행정자치위원회 소속으로 다문화가족과 이탈주민 등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는 의정활동을 전개하는 동시에 지역 원도심 청년의 창업 활성화에 앞장서 온 노력을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유 의장은 남은 임기동안에도 도민 복지 증진에 앞장서고 동료 의원들의 의정활동 지원에 노력하겠다충남이 복지수도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견제와 감시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 의원은 지역발전을 위해 더 노력하라는 의미로 알고 도민의 대변자이자 봉사자로서 더 낮은 자세로 의정활동에 임하겠다앞으로도 지역발전을 위해 몸을 사리지 않고 더 열심히 일하는 의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