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교육협력 25개 사업에 47억 4600여만 원 지원

2021년도 교육경비 보조금 심의위원회 열고 지원액 확정

주간보령 | 입력 : 2021/02/06 [12:37]

 


보령시는 지난
4일 시청 상황실에서 2021년도 교육경비 보조금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올 한해 지역 인재 육성과 명품 교육도시 조성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
.

 

이날 심의회(위원장 고효열 부시장)에서는 2021년도 학교별 우선 사업과 고교해외 역사문화 탐방의 보조금 안건으로 진행됐다.

 

39개 교육기관에서 신청한 학교별 우선사업 안건에 대해 시와 보령교육지원청의 적정성 검토, 사업비 조정을 통해 40개 사업 73500만 원과 함께 고교해외 역사문화 탐방 사업 안건으로 21000만 원을 확정했다.

 

학교별 우선사업 지원 보조금은 21개 초등학교에 26700만 원 10개 중학교에 15300만 원 보령교육지원청 2개 사업에 12500만 원 특수학교 1개 사업에 1000만 원 고등학교 6개 사업에 18000만 원이다.

 

특히, 고교해외 역사문화 탐방의 경우 지난달 고교 교감단과의 간담회 결과를 반영하여 관내 6개 고등학교 1학년 대상으로 확대 지원하여, 코로나19 및 학교 여건에 맞게 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이번 교육경비 보조금 확정에 따라 올해 교육협력 25개 사업에 474600여 만 원의 지원 예산을 지원키로 했다.

 

주요 사업으로는 고교 특기적성 동아리 지원 학교 체육시설 개방 지원 미소친절청결 운동 우수학교 지원 초중고등학생 학습교구비 지원 고교 신입생 교복지원 인문계고 및 특성화고 인재육성 농어촌 방과후 학교 교육복지 우선지원 등이다.

 

이밖에도 대남초와 보령중, 한내여중은 학교시설 개선 대응투자로 강당수선에 61500만 원, 보조사업으로 고교 무상교육 26800만 원 행복교육지구 31600만 원 등도 지원한다.

 

고효열 위원장은학교별 신청 사업들이 방과 후 및 특성화 교육으로 변화를 도모하고 있어 매우 긍정적으로 생각한다, “시는 앞으로도 교육 지원사업의 방향을 미래에 가치를 두고 미래 인재 양성과 교육발전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