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시간 활용 ‘해질녘 치매가족 교육’ 운영

보령시 치매안심센터, 정신과 전문의 초빙 특강 「스트레스 관리법」교육

주간보령 | 입력 : 2024/06/25 [11:22]

▲ 보령시보건소   © 주간보령


보령시 치매안심센터는 낮시간 교육 참여의 어려움이 있는 치매환자 보호자의 편의를 위해 저녁시간을 활용한 해질녘 치매가족 교육을 분기마다 운영중이다.

 

이번 분기 교육은 치매환자 가족과 치매예방에 관심이 있는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일상생활 및 치매돌봄에서 오는 스트레스 관리법을 내용으로 오는 626일 수요일 오후 630분에 진행된다.

 

보령엘피스병원 정신과 전문의를 초빙하여 <치매돌봄과 일상생활에서 오는 스트레스 관리법>을 주제로 특강이 진행된다.

 

교육은 가족의 정서 완화와 자기돌봄 경험의 시간을 가져 스트레스 관리 습관을 함양하고, 치매환자와 가족의 원활한 의사소통과 상호작용 증진에 목적을 두고 있다.

 

시의 치매등록환자는 지난해 12월말 기준 2562, 올해 5월말 기준 2683명으로 증가하고 있어 치매환자 가족의 돌봄부담도 가중됨에 따라 치매안심센터에서는 돌봄역량 강화를 위한 치매환자 가족지원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가족지원 프로그램으로는 ▲「헤아림 가족교실매주 화요일 ▲「힐링프로그램매월 셋째주 금요일 ▲「자조모임분기별 운영하여 가족 간 심리적 안정과 정보 교류의 장을 마련해 치매환자 가족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전경희 보건소장은 해질녘 가족 교육 운영으로 직장인 보호자가 교육 받을 기회를 제공하여 치매가족 및 보령시민 모두가 치매극복에 관심을 가지고 치매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시간이 되길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