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소방서, 소각행위 금지 스티커 홍보효과 만점

심성환 기자 | 입력 : 2019/05/21 [10:02]

 

▲ 소각행위 금지 스티커 부착장면  © 주간보령

 

보령소방서(서장 김근제)가 봄철 기간(3~5) 중 주요 화재 원인인 부주의 화재에 대한 예방대책으로 소각행위 금지를 알리는 스티커를 제작해 화제다.

 

보령소방서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부주의 화재 장소별 분석을 한 결과 화재건수는 총 496건으로 그 중 남포면 53(10.7%), 천북면 49(9.9%), 주교면 41(8.3%)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남포면 중 삼현리 9, 봉덕리 8, 월전리 8건 순으로 남포면 삼현리가 부주의 화재 다발지역으로 파악됐다.

 

이에 소각행위 금지 스티커를 제작해 사료공장, 축협 판매소, 농약사 등을 방문하여 비료포대에 부착 후 논밭두렁 및 쓰레기 소각을 금지하도록 홍보를 했다. 또한, 부주의 화재 다발지역인 남포면 삼현리 전 가구(270가구) 방문하여 1:1 맞춤 홍보를 이어갔다.

 

그 결과, 부주의 화재 다발지역인 남포면 삼현리에서 5월 중순 현재까지 부주의 화재로 인한 119 신고사항이 단 1건도 발생하지 않는 큰 성과로 나타나고 있다.

 

김근제 소방서장은 봄철 소각행위 등으로 인한 부주의 화재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시기에 화재 발생이 급감했다, “앞으로도 안전한 보령시를 만들기 위해 더 많은 홍보활동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