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안과의원, 신종코로나 관련 보령시에 성금 1000만 원 기탁

정지석 기자 | 입력 : 2020/02/11 [16:39]

 

▲ 대천안과 지정기탁금 전달식    © 주간보령


보령시는
10일 시장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이춘훈 대천안과의원 원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성금 기탁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1000만 원으로 보령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기탁됐으며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구입해 기초생활수급자 및 독거노인 가정 등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배부할 계획이다.

 

이춘훈 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어려운 가정은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쉽게 구입하지 못하는 상황을 듣고 조금이나마 돕기 위해 성금을 마련했다우리 사회에 따듯한 나눔문화가 정착되도록 사랑과 봉사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춘훈 원장은 취약계층 지역주민과 의료환경이 열악한 캄보디아 의료봉사 등에 주기적으로 참여하는 등 의료복지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역사회를 위한 저소득층 연탄 지원 및 희망나눔 성금 기탁 등 다양한 나눔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